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9:45

  • 뉴스 > 경주뉴스종합

‘염불사지 동서삼층석탑’ 국가보물된다

예고기간 공고일로 30일···이후 ‘국가보물’ 정식 지정

기사입력 2022-09-29 19:27 수정 2022-09-29 19: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주시는 남산동 소재 염불사지 동서삼층석탑이 관보를 통해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예고됐다고 29일 밝혔다.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 예고된 경주 남산동 소재 염불사지 동서삼층석탑 모습


 

염불사지 동서삼층석탑은 동탑과 서탑으로 나눠 축조된 석탑으로 통일신라 8세기 전반에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또 석탑이 위치한 염불사는 12세기에 폐사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통일신라 석탑의 전형과 양식사의 흐름을 파악하는데 귀중한 자료로 가치가 충분하다고 경주시는 설명했다.

 

앞서 경주시와 문화재청은 2003년부터 시행한 발굴조사를 통해 흩어졌던 염불사지 동서삼층석탑 탑재를 확인한 바 있다.

 

이후 20076월 복원 정비 착공에 나서 20095월 복원 정비를 마쳐 현재까지 그 원형이 비교적 잘 보전돼 있다.

 

한편 염불사지 동서삼층석탑국가지정문화재 지정 예고 기간은 공고일로부터 30일이며 이후 보물로 정식 지정된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