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9:45

  • 뉴스 > 경주뉴스종합

‘제9회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서 일내다 !!

박은숙 氏가 출품한 ‘완행열차(한글부문)’ 대상 수상

기사입력 2022-09-28 19:30 수정 2022-09-28 19: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주시와 경북도가 공동 주최하고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 운영위원회가 주관하는 9회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에서 박은숙 씨가 출품한 완행열차(한글부문)’가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대상작 완행열차(한글부문) 사진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은 서예를 통해 양동마을의 위상을 높이고 서예 저변 확대를 위해 매년 열리고 있는 서예 분야 국제공모전이다.

 

이 공모전은 한글, 한문, 문인화, 현대 서예, 행초, 캘리그라피 등 분야에 국적과 관계없이 만18세 이상이면 누구나 출품이 가능하다.

 

올해로 9회차를 맞는 이번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에서는 총 710점의 작품이 출품됐다.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 운영위원회는 지난 21일과 22일 양일간 심사를 거쳐 28일 대상인 박은숙 씨의 완행열차(한글부문)’ 와 최우수상인 염은주 씨의 차자강야좌운(행초부문)’ 을 포함 총 8점을 입상작으로 뽑았다.

 

대상 수상자 박은숙 씨 프로필 사진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 이일권 심사위원장은 대상으로 결정된 박은숙 씨의 완행열차는 창의성이 돋보임은 물론, 필획의 단아함이 시의 내용과 적절히 어울렸다고 평가했다.

 

수상자 명단은 다음카페 양동마을 국제 서예대전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시상식은 내달 29일 양동마을에서 개최된다.

 

수상작은 내달 29일부터 111일까지 나흘간 양동마을 내 고택, 정자, 서당 등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서예 활동의 구심점 역할을 해오고 있는 양동마을국제서예대전이 수준 높은 작품들을 통해 국내·외 서예 저변 확대에 큰 기여를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