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9:45

  • 인사이드 > 경주알림방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 그랜드 오픈

관광객 증가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21-12-21 19:5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세계 10대 호텔 브랜드인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가 지난 16일 경주시 감포읍 동해안로 1819-21번지에 새롭게 단장하고 본격적인 영업에 돌입했다.

 

 

오픈식에는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 김정훈 대표이사를 비롯해 한국원자력연구원 우상익 단장, 울산광역시 북구의회 임채오 의장, 경북도 의회 박차양 의원, 박병훈 전 도의원, 베스트 웨스턴 한국법인 최영철 대표, 지역 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 호텔은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MOU를 체결하고 향후 상호 협력해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협의했다.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는 앞으로 동경주 지역에 추가로 300여억원을 투자해 리조트와 호텔 관련 사업을 이어 나가며 지역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 등의 시너지를 발휘한다는 계획이다.

 

 

김정훈 대표이사는 세계 10대 호텔 브랜드인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 호텔 오픈으로 동경주권 최고의 숙박시설로 거듭나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동해의 일출과 휴양을 즐기고자 하는 호캉스족을 비롯한 경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행사에 참석한 주민들은 베스트 웨스턴 그룹의 축적된 경영 노하우와 차별화된 서비스 및 관리 시스템을 통해 베스트 웨스턴 플러스 경주 호텔이 지역을 대표하는 명품 호텔로 새롭게 자리매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송정훈 기자 (abshine14@hanmail.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