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1-19 오후 6:42: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주뉴스종합
정치뉴스
시의회소식
읍면동소식
기업체뉴스
한수원소식
인물대담
교육/문화/행사
기관/협회/단체
영농인/영농정보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제보기사
경북뉴스
전국핫뉴스
영상취재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호평&혹평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경주알림방
사람과 사람
멋진곳/맛진곳
카페링크광장
 
2007-07-13 오후 9:48:04 입력 뉴스 > 기자수첩

김일헌 의원 의사봉 왜 던졌나!!
방송보고 놀란 시민들 문의전화 쇄도!!



'김일헌 의원이 의사봉을 왜 던졌나???'

 

김일헌 의원의 과격한 행동이 생방송을 타고 그대로 나가면서 이를 보던 시민들의 문의 전화가 쇄도하고 있다.

 

 

▲ 순간적인 상황에 모두 놀란 감사장

 

 

현장에 있던 시의원, 공무원, 기자들이 추측하는 바로는

 

저녁 7시 25분 수질환경사업소 감사가 종결된 후 김 의원은 오늘 끝내야할 의회사무국 감사를 월요일로 미루고, 어제 다루지 못했던 주민생활지원국 내 축산과에 대한 감사만 짧게 하려고 했다.

 

이에 7시 35분 어제 감사가 끝난 주민생활지원국장 이하 과장들이 다시 감사장으로 들어와 미진한 부분에 대한 감사가 시작 되었으나, 이진락 의원이 축산과 문제가 아닌 kt부지 협약과 관련해 약20분간 심문했다.

 

이 부분에서 김 의원은 감사위원장인 자신의 뜻을 따라주지 않은 이 의원에게 화가 났고, 또 김 의원이 감사종결 선언하는 중에도 이 의원이 이를 이상히 여겨 긴급발언을 계속 요청하는데 감정이 격하여 이 의원에게 의사봉을 던진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것은 김 의원이 참석한 공무원들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남긴 것으로 보아 늦은 시간이므로, 복잡한 문제는 월요일 감사때 다시하기로 언질을 주었으나 뜻대로 되지 않았던 것으로 판단된다.

 

추측은 결국 추측이고, 김일헌 의원이 의사봉을 던진 무례한 행동은 이유야 어떻든 방송을 보고 놀란 시민들앞에 고개 숙여 사죄해야 할 것이다.

 

또한 김일헌 의원은 순간적인 감정으로 인한 헤프닝일 뿐 의원들간의 내분이 아님을 분명히 밝혀야 할 것이고, 4일간의 행정사무감사로 인해 의원들을 더욱 믿고 의지했던 시민들의 기대를 외면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온라인미디어 세상- 경주인터넷신문이 함께합니다>

경주인터넷신문 @ gj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승호기자(gjnews@paran.com)

       

  의견보기
노스트웨스트
한심한짖이구나 .......... 조센징 성질이라 2007-07-18
성건동
사건의 본질은 생방송을 이용하여 김위원장이 자기생색 낼려다 마음대로 되자 않자 화난 기분을 죄없는 이의원에게 방망이 던졌다던데..진실을 공개하라... 2007-07-17
성건동
원래 축수산과 감사순서가 아니고 김일헌 위원장이 생방송 중에 자기가 축수산과 관련 말하고 싶어서 일정변경하였다던데, 주민생활지원국 심문할 사람있습니까하여 이의원이 발언권 얻어서.. 2007-07-17
외동인
오오 부끄러워라 질투를 하려면 실력을 키우지 왜 폭력을 쓰나 공무웡들도 정말 박식한데 놀랬다던데 하기야 똑똑한 꼴 못보겠지 딱해라 2007-07-16
무식한이
::29번님 너무 티 나게 썼다 생중계 다 봣는데 당신말에 누가 공걈하노 박수는 못 쳐도 엉터리 비판은 하지 마세요 거기에 왜 부모 형졔 얘기가 나오요 앞으로 폭력배를 시.. 2007-07-16
황성시민
그것 봐라 결국은 경주인터넷신문 주가올려 뒷거래로 사진 삭제하는 수법 이제 결국은 장사속에 사진장사 했구만!!! 2007-07-16
시민4
경주 인터넷 신문도 이제 돈에 물들었네요, 방망이에 부서진 책상 사진 왜 지웠어요! 경주인터넷신문 읽지맙시다. 2007-07-16
김인철
친구가 시청직원인데 이야기 들어보니 한마디로 회의장에서 방망이 던지는 것은 의회 역사에 처음 있는 일이라던데....기네스 북에 올려야 하지 않겠습니까? 2007-07-16
성건동
회의 일찍 안마친다고 방망이 던지는 의원은 이 지구상에서 사라져야 합니다. 때리는 놈 두둔하고 엉뚱한 핑계를 찾는 사람도 조용히 물러나세요. 2007-07-16
시민3
참 놀고들 있네! 감사장에 무슨 짜여진 일정이 있어요. 일년에 한번하는 감사는 무슨 주제든 어떤 발언이든 자유로이 질문하고 답변하여 잘잘못은 시민이 판단할일인데.. 이진락 의원 아무.. 2007-07-16
김미영
공무원 자식분 부모님! 의원은 공무원의 잘못한점을 지적하는 역활인데. 그렇게 두둔하시는 걸 보니 귀하의 자식이 어떤 공무원인지 세금 아깝습니다. TV녹화장면 다시 보세요. 감사진행중.. 2007-07-16
cjdfla29
가슴이다후련해서 차라리고맙슴니다 2007-07-16
cjdfla29
공무원자식을둔애비로써감히한마디 방송을보면서눈물다났습니다빼빠지게공부시켜더니저런꼴이나 ,서울대학나온시의원은부모도자식도형제도업슴니까내자식이죄인입니까 김일헌의원방망이는... 2007-07-16
시민들
시의원이 턱을 고아서 하는 것을 보고 너무하다고 생각했는데 결국 지휘봉을 맞았군요 시민이 보는 앞에서 턱을 고으고 하는 것은 너무하다 싶더군 2007-07-16
보는이
간사주제도 아닌걸 이진락의원은 계속 인기성 발언만하고 감사장 혼자 전세 내어 났나..중요한 문제점만 포인터 있게 질문해야지 감사장이 어디 유세장이가.. 2007-07-16
시민
짜여진 감사일정을 위원장의 의견을 무시하고 의원 개인의 인기를 위한 장소로 이용하는 것에 대한 경종이겠죠? 2007-07-16
김미영
TV를 계속 지켜보았는데, 회의 방망이를 던질 상황이라고는 상상이 안되는 일이 아닌가 싶어요...원래 시의원들은 이렇게 과격한가 보아요? 마음에 안들면 방망이 던지고 (또 주먹으로 치는.. 2007-07-15
cisy4497
5대시의원은 쇠몽둥이던 사람을 선출해야겠군요.......? 2007-07-15
김성주
이유야 어쨋든 의원들이 집행부 심문을 서로가 막는다는 것은 난센스! 2007-07-13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새해 복지정책 이렇..

최 시장 “친절과 청..

파라과이 대통령 후보..

‘읍면동 소통마당’ ..

경주시, 계약원가 심..

‘깨끗한 축산농장’ ..

보문교삼거리 4중 추..

“시민의 소리를 담..

‘평생학습가족관’ ..

“경주시, 시민과 함..

경주, 화랑마을로 다시 태어나다
경주시, ‘쌀 생산 조정제’ 시행
“경주 농특산품으로 情 나눠요”
경주시새마을회 신임회장단 선출
‘중요문화재 119안전돌봄대’ 운영
송화도서관, 독서동아리 지원 나서
[대담] 도민의 멍석이 되겠습니다
경주시, ‘2018 수산진흥사업’ 착수
제49차 민간환경감시기구 정기회의
이철우 의원 “문화가 국력이다!”
CCTV통합관제센터, 새해부터 일내다
시설관리公, 우수공기업 조기정착 다짐
42일간의 축제 ‘코리아그랜드세일’
경주하이코-코엑스, MOU 체결
동천동, 두번째 ‘신년 소통마당’ 열어
경주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
“경주 ! 얼마나 아십니까?”
경주시설관리공단, 신임직원 공개채용
김광림 의원, ‘신라역사관’ 건립 추진
경주소방서, 작년 화재피해 23% ↓
홍덕산업(주), 성금 2천만원 전달
황성동 체육회, ‘신년인사회’ 성료
건천읍 한병기 氏, 행복 나눔 실천
최 시장, 월정교 복원현장 시찰
경주시, 동남아 水처리 시장 공략
경주 노포기업 100년 장수 하기를...
이철우 의원, 여섯 번째 경주 방문
“수질검사 투명하게 밝힌다 !”
市 출자·출연기관 업무보고회 열어
경주 최씨 교육사업회, 과거-미래 이어
서면 청년회, 사랑의 자장면 나누기
현곡면 체육회, ‘신년인사회’ 성료
“경주시, 시민과 함께 길을 찾다”
보문교삼거리 4중 추돌 사고 발생 !
나카가와 마사하루 중의원 경주 방문
제7회 경주시 건축상 수상작 전시
현곡배, 29.8톤 대만에 추가 수출
직공장새마을協, 국밥나누기 행사 열어
성건동, 2018 신년교례회 개최
불국동, 2018년 신년교례회 열어


경주인터넷신문 | 경북 경주시 동천동 702-12 우주로얄맨션 상가 2층 | 제보광고문의 070-8625-5844 | 팩스 054-741-5844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5.29 | 등록번호 경북 아00020호
발행인:윤우희, 편집인 :윤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윤우희
Copyright by g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jnews777@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