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18 오후 11:36: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주뉴스종합
정치뉴스
시의회소식
읍면동소식
기업체뉴스
한수원소식
인물대담
교육/문화/행사
기관/협회/단체
영농인/영농정보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제보기사
경북뉴스
전국핫뉴스
영상취재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호평&혹평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경주알림방
사람과 사람
멋진곳/맛진곳
카페링크광장
 
2018-06-04 오후 8:32:42 입력 뉴스 > 경주뉴스종합

선도산 마애불에서 ‘신라 명문’ 발견
우리나라 석불 명문 중 가장 이른 시기 추정



경주시는 보물 제62호 선도산 마애불의 오른쪽 암벽에서 약 1.3m 떨어져 나와 성모사(聖母祠) 뒷편 처마아래까지 밀려온 바위면에서 삼국시대에 새겨진 것으로 보이는 명문이 발견됐다고 4일 밝혔다.

 

▲ 선도산 마애불 근경 (사진-위덕대 박물관)

 

이 명문은 불교고고학 전공인 박홍국 교수(위덕대 박물관장)가 유적답사 중 글자가 있는 것을 보고 전공학자들과 함께 조사한 결과, 가로 5, 세로 5열 중 8자를 판독했다.

 

오른쪽부터 왼쪽으로 15열로 번호를 붙이면, 11행에 운()으로 보이는 글자가 있다. 21행은 거(), 5행은 미()를 새겼고, 3열과 45행에 각각 문()과 사()가 있다.

 

▲ 명문 위치 (사진-위덕대 박물관)

 

가장 글자가 많이 남은 열은 5열이다. 535행에는 차례로 아(), (에서 대신 ), ()이 보인다.

 

글자의 크기는 세로 3.5~4.5이고, 글자 사이의 간격은 2~3, 옆 글자와의 간격은 약 4이다.

 

▲ 선도산 마애불 삼국시대 명문 판독 글자 (5행 5열 중 8자)

 

명문은 능숙한 솜씨로 새긴 해서체로 가로 3m, 세로 2.8m, 높이 2.5m의 바위 동쪽면에 남아있는데, 표면 박락과 파손이 심한 상태이다. 더구나 후대에 빗물이 내려오는 것을 막기 위하여 길이 110, 너비 6, 깊이 3의 홈을 파내면서 많은 글자가 없어졌다.

 

남은 부분이 전체 명문의 중간 부분으로 짐작되기 때문에 서두에 새겨지는 연호(年號)나 간지(干支)는 보이지 않는다.

 

판독된 명문 중에서 ()’ 는 선도산마애불의 본존이 아미타여래상인 것과 관련이 있어 보이며, ‘아니( )’ 아니(阿尼)’ 의 이체자(異體字)로 대구 무술오작비(戊戌塢作碑 : 578, 신라 진지왕 3)‘에도 있는데, 여성 승려를 뜻하는 호칭으로 삼국사기에도 2군데 보인다.

 

▲ 명문 부분 (사진-오세윤 문화재 전문 사진작가 제공)

 

이 명문을 찾은 박홍국 교수는 명문의 위치로 보아 마애불의 조상명문으로 보면서 단석산 신선사 조상명문과 더불어 우리나라 석불 명문 중 가장 이른 시기에 새겨진 것으로 추정했다.

 

또한 이 정도로 잘 새긴 명문이 있다는 것은 당시 선도산 마애불 조성에 대단한 공력이 투입되었음을 증명하는 자료라고 말했다.

 

▲ 명문 탁본상태 (사진-오세윤 문화재 전문 사진작가 제공)

 

이 명문에 대하여 함께 조사한 이영호 교수(신라사, 경북대)이번에 발견된 명문은 비록 일부 글자만 판독된 상태지만, 삼국유사에 나오는 신라 진평왕대(597~632) 선도성모 불사 관련 사실(史實)이거나 700년 전후에 조성된 마애삼존불의 조상명문(造像銘文)일 가능성이 높은 중요한 금석문이라고 말했다.

 

하일식 교수(고대사, 연세대)선도산 명문 중 아니(阿尼)’ 는 신라의 불교 공인 직후부터 비구니의 출가가 이루어졌고, 그들이 여러 불사를 주도하거나 관여하는 등 당시 여성의 사회활동을 유추할 수 있는 자료라고 밝혔다.

한편 선도산 마애불은 높이 6.85의 본존불이 좌우에 화강암으로 된 협시보살(4.62·4.55)을 거느리고 있는 형태다.

 

경주 시내를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곳에 자리한 기념비적인 삼국시대 거대 석불이다.

송정훈 기자(abshine14@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선거 지원유세... 재..

주낙영 “4년간 경주..

경주시민축구단, K3리..

하이코 ‘ICPP 2020’..

2018년 가축전염병 ..

무형문화재 전수교육..

주낙영 “이젠 화합이..

필리핀 북수리가오 ..

주낙영 “기획 조작 ..

최양식 후보, 단식농..

“탈원전 정책 반대 ! 즉각 철회하라 !”
동경주 감포지역 주민 숙원사업 해결 !!
동궁원서 멸종위기종 ‘고리도롱뇽’ 발견
경주시, 불법광고물 추방 결의 앞장
‘이동금연클리닉 프로그램’ 순항 中
청소년에게 듣는 경주 문화유산 스토리
월성동 맞춤형복지팀의 찾아가는 복지
경주고 33회 졸업생, 변함없는 현곡사랑
솔거미술관 ‘문화가 있는 날’ 참신하네
주낙영 “경주 백년대계, 첫 단추가 중요”
문화엑스포 직원들 지역봉사활동 ‘온정’
‘제12회 뷰티풀 경주 환경대축제’ 개최
경주시-새마을회 ‘사랑나눔 벼룩장터’
경주시 ‘EM 흙공 체험교육’ 실시
성동시장 기운차림식당 반찬봉사 실시
‘제48회 새마을의날 기념식’ 개최
한수원, 노후 원전 월성1호기 폐쇄
[인사] 한국수력원자력
경주새마을회, 사랑의 후원품 전달
‘우리마을 예쁜 치매쉼터 작품전시회’
“외곽지역의 안전의식 제고 위해 !!”
주낙영 “4년간 경주 살리겠습니다 !”
주낙영 “이젠 화합이 중요한 때 !!”
이철우 도지사 당선인 첫 행보 시작
“피리소리로 전하는 감동과 힐링~”
‘봉황대 뮤직스퀘어’ 15일에 열려 !!
불국동, 하절기 집중 방역소독 실시
한수원, 新사업 발굴 적극 추진 나서
보문단지 활성화, 입주업체 머리 맞대 !
‘제12회 Beautiful 경주 ! 환경대축제’
중부동 자율방재단, 자원봉사 ‘눈길’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건립 착수
경북, 다시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
새일센터, ‘문화해설 창업실무과정’ 개강
이철우 “文 정부 일방독주 막아주십시오”
임배근 후보, 두 딸과 함께 지지 호소
주낙영 시장 후보, 압도적 승리 자신해
“한번만 기호 7번 박병훈을 도와달라”
최양식 후보, 36일간의 선거운동 마무리
하이코 ‘ICPP 2020’ 경주 유치 확정


경주인터넷신문 | 경북 경주시 동천동 702-12 우주로얄맨션 상가 2층 | 제보광고문의 070-8625-5844 | 팩스 054-741-5844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5.29 | 등록번호 경북 아00020호
발행인:윤우희, 편집인 :윤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윤우희
Copyright by g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jnews777@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