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5-24 오후 5:41: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주뉴스종합
정치뉴스
시의회소식
읍면동소식
기업체뉴스
한수원소식
인물대담
교육/문화/행사
기관/협회/단체
영농인/영농정보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제보기사
경북뉴스
전국핫뉴스
영상취재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호평&혹평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경주알림방
사람과 사람
멋진곳/맛진곳
카페링크광장
 
2017-04-20 오후 1:08:11 입력 뉴스 > 기관/협회/단체

경주박물관 ‘영남권 수장고’ 올해 완공
박물관의 새로운 변화, 열린 수장고가 온다 !!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유병하)은 올해 영남권수장고 완공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 중이다.

 

20167월 공사를 시작한 이후 20174월 현재 4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이곳에는 영남권에서 발견된 매장문화재 60여 만점을 보관할 예정이다.

 

 

 

국립경주박물관의 새로운 건물

 

 

경주 교촌마을에서 월정교(月精橋)와 인왕동사지(仁王洞寺址, 사적533)를 지나 박물관 방향으로 오다보면 문천(蚊川) 건너 새로운 건물이 눈에 보인다.

 

▲ 국립경주박물관 영남권 수장고 공사모습

 

이곳이 바로 국립경주박물관의 영남권 수장고이다. 영남권수장고는 지하 1층, 지상 2층 총 9,242규모로 개방형 수장고를 포함한 10개의 수장고와 정리실, 사진실, 열람실, 정보검색실 등을 갖출 예정이.

 

 

매년 늘어난 발굴문화재 1,835,976, 그 가운데 48%가 영남권에서

 

작년 말 기준으로 국내에서 발굴된 문화재는 총 180여 만점에 달하며 그 가운데 890,080, 48%가 영남권에서 발견되었다.

 

▲ 매년 늘어나는 매장문화재

 

그러나 영남권 4개 박물관의 수장고는 대부분 포화 상태로 이미 적정 수용능력을 넘어선 지 오래이며 발굴 기관으로부터 인수해야 하는 문화재도 20여 만점에 달한다.

 

영남권수장고는 이와 같이 급증하는 문화재를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하고자 탄생했다.

 

▲ 매장문화재로 가득찬 수장고

 

국립경주박물관은 2010년 박물관 남측의 논밭을 매입하고 2011년 ~ 2012년까지 발굴 조사를 실시했다. 2015년 설계에 착수하고 20167월 착공하여 이제는 건물의 외형을 갖추고 기와를 올릴 예정이다.

 

영남권수장고는 분산되어 있는 매장문화재의 통합 관리 뿐만 아니라 데이터베이스 구축 등을 통해 유물 아카이브를 지향함으로써 전문연구자에게는 연구의 편의를 제공하고 일반의 접근성을 높여 다양한 지식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비밀의 공간에서 열린 공간으로

 

 

문화재의 보존과 관리는 전시와 함께 박물관의 중요한 역할 가운데 하나다.

 

그러나 전시와 달리 보존과 관리는 보안 및 안전 문제로 외부에 공개하지 않는다. 담당 직원이라 하더라도 반드시 사전에 출입 대장에 출입자, 출입시간, 목적 등을 기록한 후 열쇠를 받아 2인 이상이 조를 이루어 들어간다.

 

▲ 개방형수장고

 

이번에 건립될 영남권수장고는 관람객을 향한 열린 공간이 될 것이다. 관람객은 개방형 수장고에서 발굴 이후 어떤 과정을 거쳐 이곳까지 문화재가 들어오고, 또 어떤 상태로 보관하는 지 살펴 볼 수 있다.

 

개방형 수장고는 전문가, 일반인, 학생들에게 새롭게 발견된 유적과 문화재를 소개하고 아울러 박물관의 숨겨진 역할도 엿볼 수 있는 의미 있는 공간이 될 것이다.

 

 

유물을 담는 공간에서 지식을 담는 공간으로

 

영남권수장고가 완공되면 영남권 4개 국립박물관과 발굴기관에서 보관하고 있는 문화재가 이곳으로 모이게 된다.

 

이곳에 도착한 문화재는 정보 등록과 소독[훈증] 및 재포장을 거쳐 출토지역에 따라 구분된 보관 장소로 이동한다.

 

▲ 유적단위로 수장고에 적재된 문화재
 

아울러 위치기반서비스 등을 응용한 첨단관리시스템을 개발하여 운영에 만전을 기하며, 쉽게 검색하고 위치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전시 출품 및 문화재 열람에 신속하게 응대할 것이다.

 

그리고 발굴보고서 등 보관 문화재 관련 연구 자료를 갖춘 정보검색실을 설치하여 실물을 열람하며 관련 정보를 살펴 볼 수 있는 매장문화재 지식정보센터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

 

 

 

박물관의 새로운 지평을 열겠습니다.

 

 

영남권수장고 완공과 함께 박물관의 면적도 2배가 된다.

 

전시관이 있는 북쪽과 수장고가 있는 남쪽 사이에는 오래전 형성된 자연 골짜기인 옥골이 있다. 옥골 사이에는 관람객이 오고갈 수 있는 다리가 놓일 예정이다.

 

▲ 국립경주박물관 영남권 수장고 공사모습

 

이 다리에 서면 동쪽에는 선덕여왕릉과 사천왕사지가 있는 낭산, 서쪽에는 멀리 무열왕릉과 서악동 오릉, 남쪽에는 불교의 성지 남산이, 그리고 북쪽으로는 신라의 성산, 소금강산이 한 눈에 들어온다.

 

전시에서 보셨던 신라 천년의 문화유산을 낳은 배경을 보실 수 있는 명소가 될 것이다. 영남권수장고의 건립과 함께 국립경주박물관도 이 다리처럼 과거와 현재를 이어주는 공간이 되기를 희망한다.

송정훈 기자(abshine14@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천북 신당리 육교 20..

경주 월성 성벽서 인골..

‘제3회 신라국학 유..

“경주의 숨겨진 명소..

주택 단독경보형감지..

“경주를 보고 느끼러..

경주시, AI 청정지역..

필리핀 알바이주 시장..

경주에 원전 종합서..

경주시, ‘치매서포..

경주 읍성, 옛 모습 복원 가시화
야생동물 불법포획시설 제거작업 실시
나산리 농어촌도로 수해복구 ‘완공’
감포읍, ‘수산물 장보기 투어’ 행사
제1회 경주YMCA어린이집 가족운동회
‘제44회 경주예총예술제’ 개최
경주시, ‘제124회 화백포럼’ 개최
“여름휴가철 손님맞이 본격 나서~”
불국동 새마을부녀회, 훈훈한 사랑나눔
경주시, 기업과의 소통자리 마련
경주에 제2동궁원 ‘라원’ 만든다
5월의 경주 월성, 카메라에 담아가세요 !
중심상가 이벤트 1등 당첨자 통 큰 기부
“원자력과 지역 상생방안 찾는다~”
중부동 적십자봉사회, 환경정비 활동
‘나처럼 사는 건, 나밖에 없지’
한수원, 고리1호기 해체 준비 박차
문화관광실, 올해 첫 언론 현장브리핑
경주시, 근로자의 날 기념행사 개최
市 보건소, 영양관리사업 ‘우수기관’
강동면, 양동마을서 ‘현장 이장회의’
환골탈태한 ‘중부동 야생화단지’
“갱년기 여성 건강관리 책임진다 !!”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봄 가족 운동회
중부동 새마을부녀회 환경정비 활동
황오동 동민화합 한마당 및 경로잔치
원자력환경公, 관광활성화 노력 나서
‘2017 호찌민의 날 in 경주’ 大성황
호찌민市 방문단, 에코물센터 견학
경주시, 범시민자전타기 축제 개최
실감미디어산업 ‘한 눈에’ 보다 !!
베트남 호찌민시 대표단 경주 방문
김석기 의원, 농민들과 소통 나서
경주에 원전 종합서비스센터 들어선다
환경운동실천協, 국회에 청원서 제출
市 보건소, 모유수유교실 운영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법문화교육 참가
LG 베스트 숍, 불우이웃 후원물품 전달
필리핀 알바이주 시장 일행 경주 방문
“경주의 숨겨진 명소를 찾아서~”


경주인터넷신문 | 경북 경주시 동천동 702-12 우주로얄맨션 상가 2층 | 제보광고문의 070-8625-5844 | 팩스 054-741-5844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5.29 | 등록번호 경북 아00020호
발행인:윤우희, 편집인 :윤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윤우희
Copyright by g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jnews777@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