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5-23 오후 5:46: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주뉴스종합
정치뉴스
시의회소식
읍면동소식
기업체뉴스
한수원소식
인물대담
교육/문화/행사
기관/협회/단체
영농인/영농정보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제보기사
경북뉴스
전국핫뉴스
영상취재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호평&혹평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경주알림방
사람과 사람
멋진곳/맛진곳
카페링크광장
 
2016-10-11 오전 8:30:47 입력 뉴스 > 정치뉴스

김석기 “서울대 어린이병원 적자 심각”
지난 5년간 적자 815억, 병상 당 의사 수 부족..



서울대 어린이병원의 적자규모가 지난 5년간 815억 원 수준이며, 연간 평균 160억 원 이상의 손해를 보고 있어 병원 운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사실은 김석기 국회의원(새누리당·경주)이 서울대병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서울대 어린이병원 손익현황」국감자료를 통해 드러났다.

 

지난 2011년 132억 원의 적자규모가 2012년, 2013년 193억 원, 2014년 154억 원, 2015년 143억 원 등으로 매년 증가하는 추세이고, 이 같은 적자 상황은 병원 운영에 차질로 이어져 그 불편함은 고스란히 병원을 찾은 아이들이 받고 있다.

 

더군다나, 종합적이고 독자적인 어린이병원을 별도로 운영하기 때문에 계속적으로 적자가 발생하고 있다.

 

한편, 현재 서울대 어린이병원이 정부로부터 지원 받는 금액은 시설개선비가 발생할 경우 그에 대한 25%의 금액을 교육부로부터 받는 게 전부이다.

 

공공의료수행기관으로서 2015년에 76억 원을 교육부로부터 지원 받을 동안 국립암센터는 보건복지부로부터 540억 원, 국립중앙의료원은 보건복지부로부터 205억 원을 지원받는 등 정부지원의 형평성이 확보되지 못하고 있다는 게 서울대 어린이병원측의 설명이다.

 

하지만, 서울대 어린이병원 스스로도 기부금 확보 및 병상 당 의사 수 충족 등 다양한 노력과 더불어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지적이다.

 

서울대 어린이병원의 최근 5년간 기부금품 수입은 총 155억 원으로, 2011년 23억 원 수준이던 것이 작년 40억 원으로 매년 증가 추세에 있다.

 

하지만 규모의 차이를 인정하더라도, 어린이병원의 선진국이라 할 수 있는 미국의 밴더빌트 아동병원의 경우 수입의 3분의 1정도(약 1,000억 원 이상 예측)는 기부금으로 채워지고 있어, 서울대 어린이병원도 그만큼의 자구 노력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또한, 미국의 보스턴 어린이병원의 병상 당 의사 수가 4.93명인 것에 반해, 현재 서울대 어린이병원의 병상 당 의사 수가 0.75명으로 1명도 체 되지 않아 제대로 된 의료서비스가 제공되지 않고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크다.

 

이에 김석기 의원은 “서울대 어린이병원이 최소한의 지속가능한 경영환경을 확보하는데 노력해주고, 공익성 측면에서 병원이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적자가 발생하고 있는 필수운영경비의 지원을 관계 당국과 적극적으로 협의해야한다”며, “아울러, 미국의 사례를 본받아 다양한 방법으로 기부금 모금 등 자구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송정훈 기자(abshine14@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천북 신당리 육교 20..

경주 월성 성벽서 인골..

‘제3회 신라국학 유..

주택 단독경보형감지..

“경주의 숨겨진 명소..

“경주를 보고 느끼러..

경주시, AI 청정지역..

필리핀 알바이주 시장..

경주에 원전 종합서..

경주시, ‘치매서포..

경주시, 기업과의 소통자리 마련
경주에 제2동궁원 ‘라원’ 만든다
5월의 경주 월성, 카메라에 담아가세요 !
중심상가 이벤트 1등 당첨자 통 큰 기부
“원자력과 지역 상생방안 찾는다~”
중부동 적십자봉사회, 환경정비 활동
‘나처럼 사는 건, 나밖에 없지’
한수원, 고리1호기 해체 준비 박차
문화관광실, 올해 첫 언론 현장브리핑
경주시, 근로자의 날 기념행사 개최
市 보건소, 영양관리사업 ‘우수기관’
강동면, 양동마을서 ‘현장 이장회의’
환골탈태한 ‘중부동 야생화단지’
“갱년기 여성 건강관리 책임진다 !!”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봄 가족 운동회
중부동 새마을부녀회 환경정비 활동
황오동 동민화합 한마당 및 경로잔치
원자력환경公, 관광활성화 노력 나서
‘2017 호찌민의 날 in 경주’ 大성황
호찌민市 방문단, 에코물센터 견학
경주시, 범시민자전타기 축제 개최
실감미디어산업 ‘한 눈에’ 보다 !!
베트남 호찌민시 대표단 경주 방문
김석기 의원, 농민들과 소통 나서
경주에 원전 종합서비스센터 들어선다
환경운동실천協, 국회에 청원서 제출
市 보건소, 모유수유교실 운영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법문화교육 참가
LG 베스트 숍, 불우이웃 후원물품 전달
필리핀 알바이주 시장 일행 경주 방문
“경주의 숨겨진 명소를 찾아서~”
‘동천동 숨은 자원봉사자 시상식’
‘제37기 시민보건대학 개강식’ 열려
경주시, ‘치매서포터즈’ 양성 나서
최고(最古)의 민속축제 ‘경산자인단오제’
경주시, AI 청정지역 지켜내 !!
‘2017 경주시새마을 여인상 시상식’ 개최
이재건-조성희 작가 부부 유작전 열려
“경주를 보고 느끼러 왔습니다~!!”
한수원 홍보관 관람객 10만 명 달성


경주인터넷신문 | 경북 경주시 동천동 702-12 우주로얄맨션 상가 2층 | 제보광고문의 070-8625-5844 | 팩스 054-741-5844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5.29 | 등록번호 경북 아00020호
발행인:윤우희, 편집인 :윤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윤우희
Copyright by g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jnews777@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