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5-23 오후 9:5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경주뉴스종합
정치뉴스
시의회소식
읍면동소식
기업체뉴스
한수원소식
인물대담
교육/문화/행사
기관/협회/단체
영농인/영농정보
아름다운 사람들
시민제보기사
경북뉴스
전국핫뉴스
영상취재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론광장
호평&혹평
칼럼&사설
독자특별기고
자유게시판
경주알림방
사람과 사람
멋진곳/맛진곳
카페링크광장
 
2013-08-05 오후 2:10:53 입력 뉴스 > 멋진곳/맛진곳

<경주의 매력을 찾아서>
선덕여왕을 매료시킨 라왕대와 부운대



경주에서 포항-건천 간 화물고속도로를 따라 건천터널을 막 지나 자동차전용 도로 천방면으로 진입하여 3키로 남짓 향하면 주변 경관이 너무나 아름다워 신라 27대 선덕여왕이 찾았다는 전설이 서려있는 나왕대와 천연 연꽃의 자생지 부운지가 있다.

 

▲ 부운지와 라왕대

 

지금 부운지는 한창 만개를 자랑하는 안압지와 첨성대 주변의 최근에 심은 연꽃과는 또 다른 운치를 느낄 수 있는 천연 자생연꽃을 감상할 수 있어, 이를 배경으로 하는 사진 촬영명소로도 손색이 없다.

 

인근에 사는 주민의 말에 따르면 원래 부운지에는 누가 심지도 않은 천연 자생연꽃이 못 안 가득 채우고 있었는데 1998년 준설작업으로 연꽃이 거의 사라졌다가 다시 남쪽에서 가운데로 자생적으로 계속 번져나가 지금은 80% 정도를 채우고 있는데 몇 해 지나지 않아 약 5만㎡의 못 전체를 덮을 것이라고 한다.

 
▲ 부운지의 연꽃

 

전설에 따르면 부운지 남쪽에 솟아있는 작은 봉우리 주변의 경치가 아름답다는 소문을 듣고 선덕여왕이 이곳을 찾은 후로 사람들에 의해 나왕대라 불려 졌으며, 그리고 지금은 없지만 부운대는 나왕대 봉우리에 있었던 정자로 선덕여왕이 봉우리에 오르자 이때 갑자기 솜 같은 흰구름이 일더니 온 들과 골짜기를 덮으면서 낮게 깔리자 마치 봉우리의 정자만이 구름위에 떠 있는 듯 하였다는 전설에서 부운대라 하였고, 그 아래 연못은 부운대 정자 이름을 빌려 부운지라고 지금까지 부르고 있다.

윤우희 기자(gjnews@paran.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양남 관성솔밭해변 ..

천년을 거스르는 사랑..

경주시민축구단, 초반..

한림야간중고등학교 ..

경주시 교육경비 95억..

해양복합행정선 ‘문..

제30회 경주시문화상..

이달 前 도의원, 경..

드론 활용 신농업기술..

[기획] 경주, 마이스..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 선대위 발족
임배근 경주시장 후보, 8대 공약 발표
박병훈 후보, 경주 5대 권역별 공약 발표
경주시, ‘따뜻한 복지행정’ 실천
동궁원 녹색관광탐방로, 메밀꽃 만발
“전국 비로자나불을 한 곳에서 만나다”
중앙시장 부녀회, 사랑의 장학금 전달
현곡면 농기계작목반, 모내기 작업 완료
황성동 자연보호協, 환경정화 활동 실시
최양식 후보, 주민생활밀착형 공약 발표
경주시, 아동수당 6/20일부터 접수
“중심시가지 도시미관 개선 나선다”
‘정부합동평가 대비 추진상황 보고회’
“자립과 자활을 향한 꿈 지원해요”
월성동, 사례관리 가구 주거환경 개선
불국사, 석가탄신일 맞아 불우이웃 후원
황성동, ‘경로 孝 대잔치’ 열어
현곡면 토담식당, 훈훈한 인심 대접
원자력硏, ‘입자빔 활용 워크숍’ 개최
‘제4회 신라국학 유학경연대회’ 성황리
‘논 3기작 작부체계 기술 보급’ 나서
5월 21일은 국가기념일 부부의 날 !
화랑마을 마을 운영 특화방안 워크숍
‘친절한 경자씨’ 자원봉사 정기교육
경주시, 임산부 필라테스 교실 운영
경주시, 대학생 정신건강 캠페인 운영
선도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총력
비장사, 안강읍에 50만원 성금 기탁
[기획] 경주, 마이스 산업 중심으로
임배근 후보 지방선거 필승 다짐하다
주낙영 “경주타임즈 명백한 허위보도”
“전국 유림 문화 대축전이 열려”
‘제2의 고향, 경주 주소 갖기’ 캠페인
월성원자력, 신나는 마당극 개최
불국동, 주민참여 지진대피훈련 실시
덕천3리, 마을가꾸기 환경정화 활동
‘건강나라’, 무료입욕⋅찜질권 전달
‘동해막거리⋅기차여행’ 3번째 나눔 실천
“청년 표심을 잡아라 !”
임배근 “여당의 힘으로 경주발전 !!”


경주인터넷신문 | 경북 경주시 동천동 702-12 우주로얄맨션 상가 2층 | 제보광고문의 070-8625-5844 | 팩스 054-741-5844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5.29 | 등록번호 경북 아00020호
발행인:윤우희, 편집인 :윤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윤우희
Copyright by g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gjnews777@daum.net